주금공, 6월부터 보금자리론 10년만기 금리 3.15%…0.1%p 인상
주금공, 6월부터 보금자리론 10년만기 금리 3.15%…0.1%p 인상
  • 황정우 기자
  • 승인 2015.05.26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황정우 기자] 주택금융공사는 다음달 1일부터 장기·고정금리·분할상환 주택담보대출인 ‘보금자리론’의 금리가 10년 만기 기준 3.15%로 적용된다고 26일 밝혔다.

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는 ‘u-보금자리론’과 하나은행·외환은행 창구를 통해 신청하는 ‘t플러스 보금자리론’의 대출만기별 금리는 10년만기 연 3.15%, 15년만기 연 3.25%, 20년만기 연 3.35%, 30년만기 금리 연 3.40%로 현행대비 0.1%포인트 올라간다.

공사관계자는 “4월 중순 이후 국고채 금리가 상승하여 조달비용이 증가한 영향으로 보금자리론 금리를 인상할 수밖에 없었다”면서 “다만 보금자리론 이용자의 금융비용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금리인상폭은 최소화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