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광 관리도 IT 기반으로…솔라커넥트, '태양광 대여사업자'로 선정
태양광 관리도 IT 기반으로…솔라커넥트, '태양광 대여사업자'로 선정
  • 송협 선임기자
  • 승인 2021.06.17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 = 이미지 제공 / 솔라커넥트
ⓒ데일리포스트 = 이미지 제공 / 솔라커넥트

[데일리포스트=송협 선임기자] "태양광 설치 상담부터 사후관리까지 다양한 발전 규모의 데이터와 시공 노하우로 고객만족도를 높였으며, 한국에너지공단에서 제시하는 시공 가이드를 준수하는 동시에 자체적인 규정을 마련하여 시공 품질이 더욱 향상됐다. 앞으로도 솔라커넥트는 고객이 손쉽게 주택용 태양광을 관리할 수 있도록 IT 기반의 서비스를 제공하여 고객 만족을 극대화하겠다." (솔라커넥트 이영호 대표)

한국에너지공단에서 '2021년 태양광 대여사업자'로 솔라커넥트를 포함해 총 7개 업체를 선정했다.

태양광 대여사업은 태양광 설비 설치를 희망하는 단독·공동주택 소유주가 초기 설치비 부담 없이 대여사업자로부터 일정 기간 설비를 대여해 사용하고, 대여료를 납부하는 제도다.

솔라커넥트는 2019년부터 3년 연속 대여사업자로 선정돼 올해 11MW(약 1만 가구) 보급 목표에 동참, 국내 신재생에너지 확산에 앞장서게 됐다. 서울, 부산, 인천 등 전국 11개의 시공사 네트워크를 통해 안전한 시공 및 관리가 가능하다.

솔라커넥트의 단독주택(3kW) 월간 대여료는 업계 최저수준인 3만4500원, 공동주택은 kW당 최대 1만1500원이다. 전국 발전소 데이터 보유량 1위답게 분석 기반의 발전량 모니터링이 가능하며, 이상 발생 시 실시간 진단 및 해결로 만족도 높은 A/S 품질을 자랑한다.

또한, 업계에서 유일하게 ‘발전량 보증제’를 도입하여 초기 년도 발전량(3,330kWh) 미달 시, 미달 발전량에 해당하는 대여료를 100% 지급한다. 매주 발전량 정보와 예상 절감액 보고서를 카카오톡으로 발송하는 등 고객 편의도 강화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