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SG 실천 나선 강북삼성병원…‘몽골 국립진단치료센터 운영 관리 사업’ 선정
ESG 실천 나선 강북삼성병원…‘몽골 국립진단치료센터 운영 관리 사업’ 선정
  • 송협 선임기자
  • 승인 2021.10.19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강북삼성병원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강북삼성병원
[데일리포스트=송협 선임기자] “강북삼성병원은 몽골은 물론 다양한 국가에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원내 우수한 인적 인프라와 해외 보건의료 ODA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몽골의 효율적인 의료시스템 체계 구축 마련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강재헌 미래헬스케어 추진단장)

스리랑카를 비롯해 라오스와 엘살바도르 국가에서 정부 공적개발원조(ODA) 사업을 수행하며 개발도상국을 대상으로 보건 의료 수준 향상에 나선 성균관의대 강북삼성병원이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이 주관하는 ‘몽골 국립진단치료센터 운영 관리 2차 컨설팅 사업’에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지난 2019년 몽골 제2국립병원 내 건립된 몽골 국립진단치료센터 공공의료 서비스 개선을 위한 정부의 공적개발원소 사업이다.

이에 앞서 강북삼성병원은 전체 5개년 사업 가운데 1차년도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바 있고 새롭게 공개 공모된 이번 사업 선정으로 오는 2023년 1월까지 몽골 보건부 및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과 협력을 통해 사업을 진행하게 된다.

특히 세계적인 화두인 ESG 경영에 맞춰 대기오염이 심각한 몽골의 환경을 고려한 친환경적 병원 운영 방향을 제시하고 몽골 의료 인력 강화를 통한 몽골 국민의 건강 증진 기여, 그리고 몽골의 많은 병원을 선도할 수 있는 선진 경영 체계 마련 등 지속 가능한 고품질 의료 서비스를 추진할 계획이다.

강북삼성병원 신현철 원장은 “이번 사업은 사회적 책임을 뛰어넘어 ESG 경영의 첫걸음이라는 점과 인류의 건강한 삶을 위해 본 병원은 책임감을 가지고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설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