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차세대 ‘OLED.EX’ 공개...기존 화면보다 30% 밝아
LG디스플레이 차세대 ‘OLED.EX’ 공개...기존 화면보다 30% 밝아
  • 송협 선임기자
  • 승인 2021.12.30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LG디스플레이
ⓒ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LG디스플레이

[데일리포스트=송협 선임기자] “OLED 소자의 진화, 알고리즘의 진화, 디자인의 진화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제공해 나가겠습니다.” (LG디스플레이 대형 사업부장 오창호 부사장)

LG디스플레이는 29일 서울 강서구 소재 LG사이언스파크에서 기존 OLED 대비 화면밝기를 30% 높이고 화면 테두리는 30% 줄인 차세대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TV 패널 ‘OLED.EX’ 발표를 진행했다.

LG디스플레이는 지난 2013년 세계 최초로 OLED TV 패널을 양산한 이후 10년 만에 차세대 제품인 ‘OLED.EX’를 선보였다.

‘OLED.EX’는 OLED 화질의 핵심이자 스스로 빛을 내는 유기발광 소자에 ‘중(重)수소 기술’과 ‘개인화 알고리즘’으로 이뤄진 ‘EX 테크놀로지’를 적용한 패널이다.

이에 따라 기존 OLED보다 화면밝기는 30% 밝아지고 자연의 색은 보다 정교하게 재현한다. 또 기존에 6㎜대였던 화면 테두리(65인치 기준)를 4㎜대로 30% 줄였다.

이밖에 AI(인공지능)가 개개인의 시청 패턴을 학습한 후 3300만 개(8K 해상도 기준) 소자의 개별 사용량을 예측, 정밀 제어해 영상의 디테일과 색을 정교하게 표현한다.

LG디스플레이는 내년 2분기부터 ‘OLED.EX’를 파주와 광저우에서 생산하는 OLED TV 패널 전 시리즈에 적용한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