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2] 글로벌 IT 전문가 ‘호평’…삼성TV CES 어워드서 매력 발산
[CES 2022] 글로벌 IT 전문가 ‘호평’…삼성TV CES 어워드서 매력 발산
  • 송협 선임기자
  • 승인 2022.01.10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삼성전자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삼성전자

[데일리포스트=김상진 기자] “삼성 마이크로 LED 없는 CES 2022는 상상하기 어려울 만큼 초혁신 기술이 융합된 기술이며 89형까지 다양해진 라인업으로 거실에 완벽한 시청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합니다.” (美 IT 전문 매체 톰스 가이드)

지난 7일까지 개최한 전 세계 최대 IT·가전 전시회 CES 2022에 참가한 삼성전자의 영상과 음향 제품이 미국 소비자기술협회(이하 CTA)가 수여하는 ‘CES 혁신상’ 21개를 비롯해 108개 어워드 성과를 이뤄냈다.

이번 어워드에서는 2022년형 ‘마이크로 LED’와 Neo QLED’ 등 삼성TV의 초현실 기술력이 독보적 관심사로 떠올랐다.

Neo QLED 8K는 신규 적용한 셰피프 어댑티브 라이트와 리얼 뎁스 인핸서 기술을 기반으로 더 생동감 있고 입체감을 강조한 화질로 주목받았다.

현지 테크 전문 언론사 테크레이더는 “Neo QLED 8K의 ㅅㅖ이프 어댑티브 라이트는 영상에 있는 사물의 형태와 표면을 분석하고 광원 형상을 최적화해 영상의 밝고 어두운 곳을 미세하게 표현할 수 있다.”고 평가했다.

CES 2022를 통해 새롭게 선보인 포터블 스크린 ‘더 프리스타일’과 집안을 갤러리처럼 꾸며주는 더 프레임 역시 관람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테크레이더는 “1kg도 안되는 작은 기기로 공간에 구애받지 않고 시네마 경험을 가능하게 해준다.”고 극찬했으며 톰스 가이드는 “화면에 빛 반사를 방지하는 매트 디스플레이를 적용해 해당 제품이 TV이라는 것을 잊게 할 뿐 아니라 진짜 액자처럼 보이는 착각에 빠졌다.”고 감평했다.

고객의 라이프 스타일을 고려한 삼성 모니터 역시 주목 받았는데 특히 게이밍 모니터에 대한 호평이 쏟아졌다.

테크 전문 언론 테크 아이리스는 게이밍 전용 스크린 ‘오디세이 아크’를 두고 “업무부터 게임까지 가능케 하는 새로운 스크린”이라며 “마치 우주선 조정석에 앉은 듯 게임 경험이 가능하고 가로 뿐 아니라 세로 회전 및 기울기까지 조절돼 게임 속에 빠지는 압도적 몰입 경험을 제공한다.”고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