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방산 완전체 ’천궁‘에 러브콜’…한화시스템 ‘천궁-II MFR’ 어떤 무기?
‘K-방산 완전체 ’천궁‘에 러브콜’…한화시스템 ‘천궁-II MFR’ 어떤 무기?
  • 송협 선임기자
  • 승인 2022.01.17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한화시스템이 개발 및 양산한 천궁-II 다기능 레이다(MFR) / 한화시스템 제공
ⓒ데일리포스트=한화시스템이 개발 및 양산한 천궁-II 다기능 레이다(MFR) / 한화시스템 제공

[데일리포스트=송협 선임기자] “이번 UAE 수출 성공을 위해 정부와 군, 방사청의 적극적인 세일즈외교가 성과의 교두보가 됐습니다. 무엇보다 대한민국 최첨단 레이다 기술력이 글로벌 시장에서 역량을 입증 받고 방산 수출의 새로운 역사를 한화시스템 임직원과 경험할 수 있어 기쁘고 이를 계기로 글로벌 방산산업 패권 경쟁에서 앞장서겠습니다.” (어성철 한화시스템 대표이사)

지난해 약 2조 2800억 원 규모의 수주 실적을 달성한 한화시스템이 새해 벽두부터 아랍에미리트(UAE)를 상대로 1조 3000억 원 규모의 수출 계약을 체결하면서 거침없는 수주 행보에 ‘청색등’이 켜졌다.

무엇보다 국내 기술력을 기반으로 한 방산산업에 가속도가 붙으면서 글로벌 방산 시장 진출의 새로운 강자로 떠오를 전망이다.

한화시스템은 17일 아랍에미리트와 ‘중거리 지대공 유도무기체계-II(이하 천궁-II)’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계약 규모만 무려 11억 달러(한화 1조 3000억 원)로 말 그대로 수출 규모 사상 최대치의 쾌거다.

‘천궁’이라는 수식어가 붙은 ‘중거리 지대공 유도무기체계’는 순수 국내 기술로 개발한 한국형 미사일방어체계 핵심 무기체계이며 한화시스템은 ‘천궁의 눈’ 역할인 핵심 센서 MFR을 성공적으로 개발, 지난 2020년 전력화를 마치고 오는 2023년까지 천궁 MFR 성능개량형(천궁-II MFR)을 양산 및 공급 예정이다.

천궁-II MFR은 기존 천궁 MFR 대비 성능이 개량돼 항공기를 비롯해 탄도미사일까지 【탐지·추적】【식별】【재머 대응】【유도탄 포착·추적·교신】 등 교전기능 복합 임무를 단일 레이다로 수행 가능하다.

UAE를 상대로 사상 최대 규모 수출액을 기록한 한화시스템은 국내 천궁-II MFR을 현지 환경조건에 맞게 개량하고 공급한다는 방침이며 이번에 확보된 개량형 수출 모델을 앞으로 중동·동남아 수출시장까지 확대 진출할 계획이다.

지난해 2조 2800억 원 규모의 수주 실적을 달성한 한화 시스템의 현재 수주 잔고는 이번 UAE 천궁 다기능레이다 수출까지 합쳐 약 5조 8000억 원 규모의 최고치를 돌파했으며 【한국형 차기구축함(KDDX) 전투체계 및 다기능레이다 개발】【방공지휘통제체계 양산】【항공전력용 피아식별장비 모드 5 성능개량 사업】등 R&D 역량 기반 고부가가치 사업 중심을 바탕으로 수주 잔고를 늘려나가고 있다.

■ 용어 및 기능

MFR(Multi Function Radar)은? 탐지·추적, 전자전, 요격 유도탄 연동 등 레이다 기능을 동시 보유해 탐지·추적과 요격 유도탄 유도, 피아식별, 영역탐지, 요격확인 등 기능과 임무를 동시 수행할 수 있는 최첨단 레이다를 의미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