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현장에서 AI 실무 경험 쌓는 인재육성 프로그램 진행
SKT, 현장에서 AI 실무 경험 쌓는 인재육성 프로그램 진행
  • 김정은 기자
  • 승인 2022.04.13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SKT

[데일리포스트=김정은 기자] "학생들이 ’SKT AI 펠로우십’을 통해 현장을 생생하게 경험하고 실무 경험도 탄탄하게 쌓아 인공지능 분야의 미래 인재로 성장하길 기대합니다. SKT는 앞으로도 미래 AI 인재 육성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일 것입니다"(SKT 관계자) 

SK텔레콤은 기업 현장에서 실제 진행 중인 연구과제 수행을 통해 인공지능 분야의 미래 인재를 육성하는 'SKT AI 펠로우십(SKT AI Fellowship)' 4기 지원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SKT는 AI를 공부하는 대학(원)생들이 기업 실무 경험을 쌓아 개발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2019년부터 'SKT AI 펠로우십'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SKT AI 펠로우십'의 가장 큰 특징은 기업에서 진행중인 연구 과제를 수행하는 기회를 제공한다는 것이다. 참가 학생들은 현장에서 사용하는 데이터 그대로를 활용해 현직 개발자와 동일한 연구를 수행하며 직접 멘토링을 받는 등 생생한 실제 개발 현장을 체험하며 실무 경험을 쌓을수 있다. 

또한 SKT는 우수 과제에 대해 상용 서비스 적용을 추진하고 국내외 전시회 출품을 돕는 등 참가 학생들이 성과를 얻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한다. 선발된 학생들이 SKT 채용에 지원할 경우 별도의 혜택도 제공할 계획이다.

SKT는 이번 'SKT AI 펠로우십' 4기에 ▲AI ▲5G ▲미디어 ▲Big Data ▲AIoT ▲보안 등 6개 분야 총 12개 과제를 수행할 12개 팀을 선정할 계획이다.

참여를 원하는 대학(원)생들은 5월 8일까지 ‘SKT AI 펠로우십’ 홈페이지(sktaifellowship.com)에 3인 이하로 구성된 팀을 꾸려 연구 계획서를 제출하면 된다. 선정된 팀은 오는 5월부터 10월까지 5개월간 실제 SKT가 진행 중인 연구 과제를 수행하게 된다. 팀당 최대 1천만원의 연구 지원금도 제공된다.

실제 작년 'SKT AI 펠로우십' 3기에 참여한 연세대학교 학생들은 스마트팩토리에서 변칙적인 상황을 감지할 수 있는 AI 모델을 개발해 오경보를 줄이고, 기존 모델에 비해 예측 성능도 향상시키는 등 우수한 성과를 창출했다.

또한 한양대학교 학생들은 IPTV의 디지털 방송 화질을 개선할 수 있는 미디어 복원 기술을 연구해 색상 왜곡이나 깜빡임 현상을 제거하는 알고리즘을 개발해 기존 서비스를 개선하는데 기여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