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게임즈, 美 게임개발사 큐플레이어블 월즈에 180억대 투자 이유는?
카카오게임즈, 美 게임개발사 큐플레이어블 월즈에 180억대 투자 이유는?
  • 곽민구 기자
  • 승인 2022.04.21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카카오게임즈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카카오게임즈

[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 카카오게임즈가 또 한 번 글로벌 게임 기업에 투자를 단행했다.

카카오게임즈는 21일 “카카오게임즈 유럽법인이 클라우드 기반 게임 및 메타버스 플랫폼을 개발하는 미국 게임 개발사 플레이어블 월즈(Playable Worlds)에 1500만 달러 규모(약 183억 원)의 전략적 투자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플레이어블 월즈에 대한 카카오게임즈의 전략적 투자 배경은 개발 능력 때문이다. 플레이어블 월즈는 MMORPG의 시초라고 평가되는 ‘울티마 온라인’과 2010년 디즈니가 인수한 게임 플랫폼 ‘메타플레이스’ 개발자가 탄탄한 경력의 유명 개발자들과 함께 설립한 개발사다.

2019년 설립된 이 회사는 ‘울티마 온라인’ 기획자였던 유명 게임 개발자 라프 코스터(Raph Koster)를 주축으로 소니 온라인 및 플레이돔 출신의 실력 있는 개발진들이 함께하고 있다.

카카오게임즈는 이번 투자를 통해 차별화된 클라우드 기반 게임 및 메타버스 플랫폼에 대한 개발력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플레이어블 월즈는 오는 2023년 첫 클라우드 기반 MMORPG와 메타버스 플랫폼을 공개하겠다는 목표하에 개발에 매진 중이다.

카카오게임즈 조계현 대표는 “이번 투자 협력을 통해 차세대 기술을 기반으로 차별화된 게임 영역을 구축해 나가는 동시에 중장기적으로 ‘비욘드 코리아’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이끌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플레이어블 월즈의 라프 코스터 대표는 “글로벌 시장에서 다양한 이용자들이 클라우드 기반의 새로운 게임을 경험할 수 있도록 좋은 결과물을 선보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카카오게임즈는 지난 1월 ‘스타크래프트’, ‘워크래프트’ 시리즈 등을 제작한 네임드 개발자들이 뭉친 미국 게임 개발사 프로스트 자이언트 스튜디오에 2000만 달러 규모(약 240억 원)의 전략적 투자를 단행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