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베트남 블록체인 협회&기업과 MOU “현지 시장 진출 본격화”
위메이드, 베트남 블록체인 협회&기업과 MOU “현지 시장 진출 본격화”
  • 곽민구 기자
  • 승인 2022.05.18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위메이드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위메이드

[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 위메이드가 베트남 블록체인 업계와 손을 맞잡았다.

위메이드는 “17일 오전 ‘베트남 블록체인 컨퍼런스 2022’에 참가해 베트남 블록체인 협회(VBA), 베리체인스(Verichains)와 3자간 MOU를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날 출범한 베트남 블록체인 협회는 베트남 내무부의 허가를 받은 최초의 블록체인 산업 협회다. 블록체인 기업 베리체인스는 매달 4~50개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대한 감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게임 프로젝트에는 P2E(Play to Earn) 컨설팅도 제공 중이다. 설립자 탄 응우옌 대표는 블록체인 협회의 이사를 맡고 있다.

위메이드는 MOU를 통해 신규 프로젝트 발굴 및 베트남 시장 진출을 본격화한다. 베트남 블록체인 협회 및 정부와 협업할 발판을 마련하고, 베트남 정부와 산업 협회의 믿을 수 있는 파트너로 자리매김할 계획이다.

탄 응우옌 대표는 “글로벌 블록체인 리더인 위메이드와 협업할 수 있어 기쁘다”고 소감을 전하며 “새롭고 혁신적인 기술에는 국제 협력이 중요하다. 위메이드, 베트남 블록체인 협회, 베리체인스의 파트너십은 베트남 개발팀 및 기업가들과의 협력을 가능하게 해줄 것”이라고 말했다.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는 “베트남 블록체인 협회와의 협력을 통해서 현지 업체들과의 제휴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며 “유틸리티 코인을 기반으로 한 위믹스3.0을 글로벌 넘버원 블록체인으로 만들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