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임스 웹 우주망원경'에 미세운석 충돌
'제임스 웹 우주망원경'에 미세운석 충돌
  • 김정은 기자
  • 승인 2022.06.10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NASA

[데일리포스트=김정은 기자] 2021년 12월 미국항공우주국(NASA)이 발사한 '제임스 웹 우주망원경'은 무려 100억 달러의 자금이 들어간 첨단 우주망원경이다. 지난 5월 9일 4기의 관측장비 조정을 완료하고 정식 가동을 앞두고 있다.

이 제임스 웹 우주 망원경에 예상보다 큰 사이즈의 미세운석이 5월 하순 충돌했다고 NASA가 발표했다. 

1990년 발사된 허블우주망원경의 후계기로 개발된 제임스 웹우주망원경은 태양과 지구 사이에서 중력의 균형을 맞출 수 있는 '라그랑주 점(點)'에 설치되어 있다. 2021년 12월 25일 발사되었고, 2022년 1월에는 완전한 주경 전개에 성공했다.

주경 위치 맞춤이 완료된 지난 3월 촬영한 선명한 사진도 공개됐다. 시험 촬영된 우주 이미지를 보면 제임스웹 우주망원경이 기존 망원경을 압도하는 고정밀 관측이 가능하다는 것을 한눈에 알 수 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NASA

마이클 맥엘웨인(Michael McElwain) NASA 연구원은 당시 "망원경의 위치 조정이 예상보다 뛰어난 퍼포먼스로 완료된 것을 보고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조정 작업이 순조롭게 마무리됐다고 보고했다. 

제임스 웹 우주망원경이 위치한 라그랑주 점은 지구에서 약 150만㎞ 떨어져 있어 우주공간을 떠도는 미세운석이 종종 충돌할 것으로 예상됐다. 미세운석은 보통 1g 미만의 무게에 불과하지만 우주 공간을 고속으로 이동하기 때문에 우주망원경과 충돌하면 큰 손상을 입을 수 있다.

이에 NASA는 미세운석의 충돌을 견딜 수 있도록 제임스 웹 우주 망원경을 설계했으며, 기존 유성군이 날아들면 광학계 보호 조작도 가능하다.

NASA는 6월 8일 공식 블로그를 통해 5월 23일~25일 사이 제임스 웹 우주망원경에 미세운석이 충돌해 데이터 검출 수준의 영향이 나타났다고 보고했다. 제임스 웹 우주망원경에는 이전에도 발사 이후 총 4차례의 미세운석 충돌이 있었지만 모두 예상 범위 내였다.

하지만 이번에 보고된 미세운석은 예상을 넘는 큰 크기이며 지상에서 테스트한 수준을 넘어섰다고 NASA는 밝혔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NASA

미세운석 충돌로 제임스웹 우주망원경 데이터에는 일정 영향이 나타났지만 지상에서 원격조작으로 영향을 받은 세그먼트의 위치 조정을 통해 충돌 영향은 최소화할 수 있었다. NASA는 여전히 제임스 웹 우주망원경이 모든 미션 요건을 뛰어넘는 퍼포먼스를 유지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망원경의 감시와 유지보수를 이어갈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NASA는 제임스 웹 우주망원경과 미세운석의 충돌은 지구에서 멀리 떨어진 우주 환경에서 피할 수 없는 현상이라고 보고 있다.

NASA 고다드 우주비행센터 소속 폴 가이트너(Paul Geithner) 매니저는 "우리는 제임스 웹 우주망원경이 태양 자외선, 하전 입자, 은하계 우주선, 태양계 내 미세운석과의 충돌 같은 우주 환경을 극복해야 한다는 것을 항상 인지해 왔다"며 "수년 이상의 미션 수행을 위한 준비가 갖추어져 있다"고 주장했다.

또 제임스 웹 우주망원경은 감도가 매우 우수해 우주 환경 속 미세운석 검출 장비 역할도 겸하고 있어 라그랑주 점의 우주입자 분석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NASA는 7월 12일 제임스 웹 우주 망원경이 촬영한 풀 컬러 이미지를 최초로 공개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