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건설, ‘2022 상반기 우수 협력사 시상식’ 개최
반도건설, ‘2022 상반기 우수 협력사 시상식’ 개최
  • 김정은 기자
  • 승인 2022.06.23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 BANDO Best Partner’s Day’... 우수 협력사 선정 및 시상 통해 협력사와의 파트너십 강화
ⓒ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출처/반도건설

ㅣ데일리포스트=김정은 기자ㅣ협력사와 함께 친환경, 탄소저감 건설기술 도입 및 공동 기술개발 등 ‘ESG 경영’을 적극적으로 실천하고 있는 반도건설이 상반기 우수 협력사와 함께 ‘2022 BANDO Best Partner’s Day’를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반도건설은 22일(수),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7길에 위치한 본사에서 반도건설 이정렬 시공부문 대표 및 임직원들과 우수 협력사로 선정된 총 22개사 중 최우수 4개사 협력사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2년 상반기 우수 협력사 시상식(BANDO Best Partner’s Day)을 개최하고 감사패와 기념품을 전달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최근 원가 상승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업계의 현안과 현장 애로사항 및 개선점, 품질개선 방안, 안전관리 강화, 공동 신기술 개발 등 상호 협력 및 발전방향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논의하였다.

반도건설의 2022년 상반기 우수 협력사에는 공사수행 및 안전보건 부문에서 성주건설, 태영건업, 금탑엔지니어링 등 20개사, 상호협력 부문에서 바로건설기술 등 2개사가 선정됐다.

반도건설은 이번 행사를 통해 우수한 기술력과 노하우를 지닌 협력사와의 파트너십을 강화해 협력사의 사기진작 및 상생협력을 통한 협력사와의 동반성장 정책을 공고히 하고, 안전부문 우수 협력사 선정을 통해 건설 현장의 안전문화를 정착해 나갈 방침이다.

반도건설은 금번 우수 협력사로 선정된 업체에 대해 “2022년 발주 시 수의시담 우선협상권과 향후 1년간 계약이행보증금율 50% 인하의 인센티브를 제공하며, 안전 부문 최우수 협력사의 경우 수의계약 체결의 혜택”을 받는다. 또한, 반도건설은 현장 안전관리를 위해 올해부터 ‘KOSHA 18001’을 인증 받은 협력사에도 계약이행보증금율 50%이하의 인센티브를 제공하기로 했다.

반도건설 이정렬 시공부문 대표는 “지난 한 해 동안 반도유보라 품질개선 및 현장 안전관리를 위해 최선을 다해 준 협력사 임직원들께 감사를 전한다”면서 “앞으로도 협력사와의 상생 및 동반성장을 위해 더 소통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한편, 반도건설은 지난해부터 ESG 경영의 일환으로 동반성장을 위한 기술협력 및 공동 기술개발을 추진해나가고 있다.

지난해 3월에 진행된‘친환경ㆍ준불연 단열재 기술협력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3D 콘크리트 프린팅 기술협력’, ‘높이 조절 바체어 공동 특허 취득’, ‘스마트건설 기술협력 파트너쉽’, ‘IoT 스마트 시스템 기술협력’,‘건축물 스마트 플랫폼 공동기술개발’ 등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또한, 협력사와 공동 개발한‘3차원 정보모델링 기반의 증강현실(AR), 혼합현실(MR) 기술’, ‘전기차 충전시설 화재 진압 설비’ 등을 공사 현장에 도입해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 협력사와 공동으로 개발한 철근구조체‘높이조절 바체어’ 기술의 경우 국토교통부로부터 신기술 인증을 받는 성과를 얻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