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예적금 금리 최고 0.7%p 인상
신한은행, 예적금 금리 최고 0.7%p 인상
  • 김정은 기자
  • 승인 2022.07.08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장금리 반영, 예적금 25종 기본금리 선제적 인상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신한은행

ㅣ데일리포스트=김정은 기자ㅣ"최근 시장금리의 지속적인 상승으로 인해 안전자산을 선호하는 고객의 니즈에 맞춰, 예적금 금리를 선제적으로 인상했습니다. 앞으로도 한국은행의 기준금리와 시장금리 상승에 발맞춘 신속한 금리 인상으로 고객에게 실질적인 금리 혜택을 제공하겠습니다"(신한은행 관계자) 

신한은행은 최근 상승하는 시장금리를 반영해 예적금 25종의 기본금리를 최고 0.7%p 인상했다고 8일 밝혔다.

상품별 가입기간에 따라 거치식 예금 3종은 0.5%p ~ 0.7%p, 적립식 예금 22종은 0.3%p ~ 0.7%p 인상된다.

이번 인상으로 신한 쏠(SOL) 이용 고객에게 우대금리를 제공하는 ‘신한 쏠만해 적금’은 0.3%p가 인상돼 최고 연 5.3%, 주거래 고객을 위한 대표 적립식 예금인 ‘신한 알.쏠 적금’ 1년 만기는 0.5%p가 인상돼 최고 연 3.7% 금리로 바뀐다.

또 신한은행의 대표적인 ESG 상품인 ‘아름다운 용기 정기예금’은 0.7%p가 인상돼 연 3.0%로, ‘아름다운 용기 적금’은 0.7%p가 인상돼 최고 연 3.7%로 변경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