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1년간 육성한 20개 스타트업 '기업가치 2배' 성장
신한금융, 1년간 육성한 20개 스타트업 '기업가치 2배' 성장
  • 김정은 기자
  • 승인 2022.07.14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신한금융그룹

ㅣ데일리포스트=김정은 기자ㅣ신한금융그룹은 13일 인천 송도에 위치한 『신한 스퀘어브릿지 인천』에서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Google For Startups, 이하 GFS)와 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파트너십 체결 1주년을 기념하는 성과공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신한금융은 지난해 7월 GFS와의 MOU 이후 그룹의 스타트업 육성 플랫폼인 『신한 스퀘어브릿지 인천』을 통해 스마트시티 스타트업 20개사를 공동 육성하고, 투자유치 282억원, 기업가치 2배 증가, 글로벌 파트너십 연계 등 다양한 성과를 창출했다.

신한금융은 이러한 성과를 인정 받아 22년 GFS 글로벌 파트너로 선정됐다. 이를 통해 ▲구글 아카데미 프로그램 ▲60개국 글로벌 파트너 및 스타트업과의 네트워킹 ▲구글 AdWords 크레딧 ▲글로벌 VC 및 창업자 워크숍 등 구글이 제공하는 더욱 다양한 혜택을 육성 스타트업에게 지원할 수 있게 됐다.

이날 행사에는 김경훈 구글코리아 사장, 안준식 신한금융지주 부사장, 성용원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차장 및 스타트업 관계자 등이 참석해 지난 1년 간의 성과를 공유하며 파트너십을 통한 지속적인 협력을 약속했다. 

더불어 이날 신한금융은 성과공유회와 함께 ‘2022 신한 스퀘어브릿지 인천 액셀러레이팅 멤버십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했다. 

이번 멤버십에 선발된 15개 스타트업은 ▲맞춤형 솔루션 컨설팅 ▲오픈 이노베이션 및 실증 기회 제공 ▲전용펀드 및 투자유치 연계 ▲구글 프로그램 및 네트워크 연계 등 신한금융, GFS,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셀트리온의 다양한 지원을 받게 된다.

신한금융 안준식 부사장은 “『신한 스퀘어브릿지 인천』은 구글과의 협력을 통해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 지원을 더욱 가속화할 수 있게 됐다”며, “신한금융은 앞으로도 구글, 인천광역시, 셀트리온 등과의 견고한 민ᆞ관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스마트시티 K-유니콘 육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