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신4사, 자연재해 대응 위해 손잡았다…통신 복구·2차 피해 예방 ‘협력’
통신4사, 자연재해 대응 위해 손잡았다…통신 복구·2차 피해 예방 ‘협력’
  • 곽민구 기자
  • 승인 2022.08.04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SK텔레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SK텔레콤

ㅣ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ㅣ통신 4사인 SK텔레콤, SK브로드밴드, LG유플러스, KT가 자연재해로 인한 통신 서비스 복구, 예방에 공동으로 대응하는 업무협약을 맺었다.

통신 4사가 이번 업무협약을 체결한 이유는 재해 발생 시 공동 대응을 통해 고객불편을 최소화하고, 유·무선 통신시설로 인한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신속한 조치를 취하기 위해서다.

이를 위해 통신 4사는 통신시설의 불량이나 파손, 공사작업 시 위험요소, 대민 피해 발생 정보를 상호 공유하고, 장애조치와 피해시설 복구에도 적극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또 재해를 대비해 평시에도 통신 및 관련 시설물의 안전을 확인, 위험 및 취약시설 개선에도 함께 노력한다.

통신 4사 공동 대응 대상인 자연재해는 태풍·수해·지진·산사태·산불·화재로 인한 피해를 말한다. 중대산업재해와 중대시민재해에도 힘을 모은다.

통신 4사는 “국가적 핵심 인프라인 통신망을 언제 어디서나 안정적으로 운용하고 장애 발생시에도 신속하게 복구·대처하기 위해 통신업계가 손을 잡았다”며 “통신사의 ESG 경영 가속화와 사회적 책임을 강화하기 위해 협력관계를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