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밴드’, 10년간 지속 성장…MZ세대도 반한 비결은?
네이버 ‘밴드’, 10년간 지속 성장…MZ세대도 반한 비결은?
  • 곽민구 기자
  • 승인 2022.08.08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네이버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네이버

ㅣ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ㅣ“밴드가 오랜 시간 꾸준히 사랑받고 성장할 수 있었던 건 사용자들의 니즈와 트렌드를 민감하게 살피며, 이를 빠르게 서비스에 녹이기 위해 노력했기 때문입니다. 앞으로도 커뮤니티 서비스에 대한 네이버의 독보적인 노하우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밴드를 ‘세상의 모든 모임’을 담는 플랫폼으로 발전시켜 나가겠습니다.” (김주관 네이버 그룹& CIC 대표)

네이버의 커뮤니티 플랫폼 밴드(BAND)가 서비스 출시 10주년을 맞았다. 밴드는 지난 2012년 8월8일 출시돼 10년 간 누적 앱 다운로드 수 1억 5600만을 넘기며 대한민국 대표하는 모임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해왔다.

누적 밴드 수는 5300만개에 달하며 그 안에 담긴 누적 게시글 수는 61억개에 넘겼다. 또 그 동안 쌓인 채팅 메시지는 500억개, 댓글은 200억개가 넘는다.

밴드는 사람들이 모이는 방식의 변화에 따라 끊임없이 서비스를 진화시켜 커뮤니티 사용성을 확장해왔다. 지인 간 모임을 위한 플랫폼으로 시작해 2015년 공개형 밴드를 통해 관심사 기반의 모임으로 영역을 확장했고, 모임 성격을 세분화해 2019년 말에는 목표 달성을 위한 ‘미션 밴드’, 2021년 말에는 동네 기반으로 관심사를 공유하는 ‘소모임 밴드’를 선보이기도 했다.

특히 코로나 기간에는 ‘비디오콜’을 출시, 비대면 기능을 강화했고, 퀴즈, 설문 등 원격 수업에 유용한 새로운 기능들을 추가하기도 했다.

그 결과 트렌드에 민감한 1020 이용자도 꾸준히 유입 중이다. 현재 밴드 전체 사용자 중 1020 이용자의 비중은 26%에 달한다. 특히 미션 밴드가 MZ세대의 호응을 얻었던 것으로 분석된다. 실제로 미션 밴드에 참여하는 이용자 3명 중 1명은 1020 세대이고, 약 2000만 건의 누적 미션 인증글 중 1020 이용자가 남긴 게시글이 31%를 차지했다.

네이버는 앞으로 ‘미션 밴드’와 ‘소모임 밴드’를 중심으로 밴드 내의 커뮤니티를 더욱 다양화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밴드 서비스도 개편했다. 밴드 홈에 미션 탭, 소모임 탭을 추가해 사용자들이 미션 밴드와 소모임 밴드를 보다 쉽게 찾을 수 있도록 한 것.

네이버는 밴드 10주년을 맞아 마케팅 캠페인도 실시한다. 10주년 기념 인터랙티브 사이트를 통해 10년간의 밴드 히스토리와 데이터, 다양한 사용기, 밴드 서비스 담당자들의 이야기를 한데 모아 공개했다. 또 나의 모임 유형을 친구들과 공유할 수 있는 ‘나의 모임 DNA’ 테스트, 나의 밴드 활동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는 ‘마이 밴드 리포트’도 추가했다.

이용자들과 함께 하는 이벤트도 오는 21일까지 진행된다. 밴드 10주년 축하 이미지를 저장·캡쳐해 축하 메시지와 함께 SNS에 인증하면 총 1500명을 추첨해 네이버페이 포인트를 지급한다. 또 10주년 페이지를 통해 추천 밴드에 새롭게 가입하면, 추첨을 통해 총 3명에게 아이폰 13을, 총 1000명에게 네이버페이 포인트를 지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