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한국교통연구원, UAM 상용화 협력 확장 위한 세미나 진행
SKT-한국교통연구원, UAM 상용화 협력 확장 위한 세미나 진행
  • 곽민구 기자
  • 승인 2022.08.11 2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SK텔레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SK텔레콤

ㅣ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ㅣ “SKT의 ICT 기술을 기반으로 한국교통연구원과 한국 UAM 상용화를 위한 협력을 확장해 나가기를 기대합니다.” (유영상 SKT CEO)

SK텔레콤이 11일 오전 한국교통연구원과 AI와 빅데이터 기반 UAM 협력을 위한 세미나를 열었다. 이날 세미나에는 유영상 SKT CEO를 비롯해 오재학 한국교통연구원장, 이종호 티맵모빌리티 대표 등이 참석해 UAM 상용화를 위한 협력 의지를 피력했다.

SK텔레콤과 한국교통연구원은 올해 초 UAM 산업 선도를 위한 협력 세미나를 개최한 뒤 UAM 상용화를 위한 공동 연구를 시행해 왔으며, ‘K-UAM 드림팀 컨소시엄(SKT 컨소시엄)’ 차원의 활동을 통해 2025년 관광·공공 서비스 노선 출범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은 바 있다.

‘SKT 컨소시엄’은 UAM 생태계의 핵심 영역이 될 것으로 전망되는 운항 시스템, 운항지원정보 분야 사업 역량 강화와 미국, 유럽 등 글로벌 수준의 역량을 갖추기 위한 글로벌 파트너와의 초협력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SK텔레콤과 한국교통연구원은 UAM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커지고 사업 환경이 급변하는 만큼 데이터의 정합성, 분석 기술 측면에서 전문성 있는 연구를 통해 상용화의 토대 조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