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유저 지속 증가에 신서버 ‘루쉔’ 추가
컴투스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유저 지속 증가에 신서버 ‘루쉔’ 추가
  • 곽민구 기자
  • 승인 2022.08.23 2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컴투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컴투스

ㅣ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ㅣ컴투스 신작 소환형 MMORPG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이하 ‘크로니클’)의 신규 유저의 지속 증가로 서버를 증설했다.

지난 16일 국내 출시한 ‘크로니클’은 서비스 나흘만인 지난 20일 오전 전체 서버 중 ‘아르타미엘’ 서버의 유저수가 최대 수용 인원에 도달되며 캐릭터 생성이 제한되는 상황을 맞았다.

이에 컴투스는 서비스 일주일만에 유저들을 위한 쾌적한 플레이 환경 마련을 위해 업데이트를 통해 신규 서버인 ‘루쉔’을 추가했다.

이와 함께 컴투스는 ‘크로니클’ 내 콘텐츠 중 전장의 기본 입장 횟수를 3회로 늘렸고, 반복 의뢰 보상에 1~3성 소환수 조각 상자를 추가하는 등 콘텐츠 개선 작업도 진행했다.

신규 서버 오픈과 함께 ‘크로니클’은 5성 소환수 획득 가능한 이벤트도 마련했다. 23일 점검 이후부터 9월6일까지 미션을 수행해 모종삽을 모으고 조개를 수집하면 물 속성 5성 사막여왕을 획득할 수 있다. 같은 기간 매일 게임에 접속하면 다양한 소환서를 얻을 수 있는 ‘수호단원 환영식 이벤트’도 실시된다.

또 미션에 따라 소환수를 강화 시 5성 무지개몬과 전설의 소환서를 획득할 수 있으며, 성장의 길 플레이를 통해 ‘행운의 빙고판 이벤트’를 진행하면 생명의 숨결, 3~5성 소환수 조각상자, 크리스탈 등을 얻을 수 있다.

한편 ‘크로니클’은 글로벌 히트작 ‘서머너즈 워’ IP 기반 최초의 MMORPG로, 3명의 소환사와 350종 소환수 조합을 활용한 전략적 팀 구성의 재미가 특징이다. 이 게임은 모바일-PC 크로스 플레이를 지원해 플랫폼의 경계 없이 다양한 경로로 플레이를 할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