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견조한 성장세 지속…2Q 매출 1537억원-영업이익 49억원 기록
야놀자, 견조한 성장세 지속…2Q 매출 1537억원-영업이익 49억원 기록
  • 곽민구 기자
  • 승인 2022.08.30 0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데일리포스트=이미지제공 / 야놀자
ⓒ 데일리포스트=이미지제공 / 야놀자

ㅣ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ㅣ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가 견조한 성장세를 이어갔다.

야놀자는 30일 “한국채택국제회계기준(이하 K-IFRS) 2분기 연결 매출 1537억 원, 영업이익 49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매출은 전년 동기 780억 원 대비 97% 성장한 수치다. 하지만 영업이익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기 위한 공격적인 글로벌 인재 채용과 인수 합병에 따른 연결 법인 증가 및 신사업 확장을 위한 초기 투자 비용 집행으로 큰 상승은 기록하진 못했다.

부문별로는 야놀자 플랫폼 부문 매출이 803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1% 성장했고, 영업이익은 163억 원을 기록했다. 계속되는 펜데믹 상황에도 야놀자는 슈퍼앱 전략을 통해 국내 1위 여행 플랫폼으로써 꾸준한 실적 상승을 일궈냈다.

야놀자클라우드 부문 매출은 213억 원으로 전 분기 대비 3.4%, 전년 동기 대비로는 무려 206% 성장했다. 영업손실 역시 139억 원으로 전 분기 대비 8%포인트 개선됐다. 글로벌 솔루션 시장에서의 사업 확장에 따른 투자를 확대하며 영업손실을 기록했지만 그로 인해 고성장이 지속되고 있다는 분석이다.

지난 5월부터 연결 편입된 인터파크는 2분기 매출 437억 원, 영업이익은 21억 원을 올렸다. 인터파크는 해외 항공 발권 부문과 공연, 전시 등 티켓 예매 부분에서 압도적 1위 사업자 입지를 공고히 했다.

야놀자 관계자는 “공격적인 인재 영입, 선제적인 R&D 투자 등을 통해 코로나 종식 이후 여행 및 레저 시장에서의 리더십을 공고히 하기 위해 선제적으로 대비 중”이라며 “3분기에는 인터파크의 완전 연결 편입과 국내외 여행 수요 선제 대응을 통해 견고한 실적과 성장세를 보일 전망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