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간다 새마을금고중앙회 설립 회의 성료
우간다 새마을금고중앙회 설립 회의 성료
  • 김정은 기자
  • 승인 2022.08.30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새마을금고중앙회

ㅣ데일리포스트=김정은 기자ㅣ"우간다 새마을금고는 확산을 위한 모든 시스템이 갖춰졌습니다.우간다새마을금고중앙회의 긍정적 역할과 글로벌MG의 상생가치를 실현하기를 기대합니다"(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 

새마을금고중앙회가 지난 23일 아프리카 우간다에서 우간다새마을금고중앙회(UFCC) 설립 회의를 성공적으로 완료했다.

우간다새마을금고중앙회는 금고 운영관리 지원, 교육 및 훈련 서비스, 거버넌스 컨설팅과 더불어 효율적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한 통합 IT시스템을 지원한다. 또한 금고 유동성 지원과 금융투자기회 제공을 위한 중앙유동성자금(CFF)도 운영하게 된다.  

새마을금고중앙회에 따르면 우간다새마을금고중앙회(UFCC) 설립으로 우간다 내 새마을금고 정착에 큰 전환점이 될 것이며, 우간다 정부의 정식 승인 절차가 곧 진행될 예정이다. 

초대 회장(임기 4년)에는 음피지주 티리보고새마을금고의 사무엘 마부미리지씨가 과반수 이상을 득표하며 당선됐다. 사무엘마부미리지 회장은 새마을금고 개척자 그룹의 강사로 활동중이며, 지난해 코로나19라는 악조건 속에서도 회계결산 결과 총 859만원의 순이익을 달성, 10% 회원배당을 지급하는 등 놀라운 성과를 만들어 낸 경험을 갖고 있다.

지난 2018년 10월 우간다 농촌지역 마을주민 30명에서 시작한 우간다 새마을금고는 현재 약 9,000명의 회원들에게 양질의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지역대표 금융협동조합으로 자리잡는 등 한국 대표 금융ODA모델로 평가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