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태풍 ‘힌남노’ 피해 복구 지원…포항-경주서 가전 ‘무상 수리’
LG전자, 태풍 ‘힌남노’ 피해 복구 지원…포항-경주서 가전 ‘무상 수리’
  • 곽민구 기자
  • 승인 2022.09.08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LG전자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LG전자

ㅣ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ㅣLG전자가 태풍 힌남노 피해 발생한 지역을 찾아 피해복구 지원을 실시하고 있다.

LG전자는 8일 “포항과 경주 일대에서 임시서비스 거점 5곳을 마련, 태풍 힌남노로 피해를 입은 고객의 가전제품에 대해 무상 수리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7일부터 LG전자는 장비를 갖춘 수해 서비스 대응 차량을 동원해 이재민들의 피해복구를 돕고 있다. 필요에 따라 일부 지역은 서비스 매니저가 피해 가구를 직접 방문하는 서비스도 제공 중이다.

서비스 매니저들은 현장에서 무상으로 침수 가전을 세척하고 부품을 교환해주며 이재민들이 가전을 사용하는 데 불편을 겪지 않도록 신속한 대처를 진행하고 있다.

한편 LG전자는 자연재해가 발생할 때마다 고객들의 어려움을 조금이라도 덜고자 전국 서비스 매니저를 중심으로 재해 복구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