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애보트, 임신∙육아 플랫폼 '마미톡'과 임산부 혈당관리 서비스 제공
대웅제약-애보트, 임신∙육아 플랫폼 '마미톡'과 임산부 혈당관리 서비스 제공
  • 송협 선임기자
  • 승인 2022.09.13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대웅제약

ㅣ데일리포스트=송협 선임기자ㅣ"국내 대표 임신∙육아 플랫폼 마미톡과 임산부 혈당관리 캠페인을 진행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합니다. 임신성 당뇨병 환자들의 올바른 혈당 관리는 출산 후 당뇨병 발병 및 거대아 출산, 체중 증가에 대한 위험을 감소시킬 수 있기 때문에 이번 캠페인이 많은 임산부와 태아의 건강, 그리고 가족들의 건강까지 유익함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이창재 대웅제약 대표)

대웅제약이 한국애보트, 휴먼스케이프와 함께 임산부 혈당관리 서비스에 적극 나선다. 

대웅제약은 임산부의 임신성 당뇨병 관리를 위해 한국애보트의 연속혈당측정기 ‘프리스타일 리브레’와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 휴먼스케이프의 임신∙육아 플랫폼 ‘마미톡’을 연계해 혈당관리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고위험 산모 전문가인 김문영 강남차병원 산부인과 교수는 "임신성 당뇨병을 앓았던 산모의 아기는 출생 시 거대아 가능성이 높고 조산하는 경우도 많다. 또한 향후 성인이 되면 비만이나 제2형 당뇨병의 발생 위험도 상대적으로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며 특히 고연령 산모의 각별한 관심을 요구했다.

임신성 당뇨병은 임신 중 증가하는 태반 호르몬으로 인해 인슐린의 작용이 방해받고 인슐린 분비가 효율적으로 이루어지지 못하는 상태를 의미한다. 대한당뇨병연합에 따르면 2021년 임신성 당뇨병 환자는 4.8만명으로, 통계청에서 발표한 2021년 출생아 수 26만명과 비교할 때 18%가 넘는 신생아가 임신성 당뇨 산모에서 태어난 것.  

이번 혈당관리 캠페인에서는 유관학회와 전문가를 통해 검증된 올바른 혈당관리 방법 콘텐츠가 산모들에게 제공된다. 이를 통해 산모는 ▲임신성 당뇨병 검사 ▲임신 초기부터 올바른 식습관과 생활 습관에 대한 가이드를 통해 임신 중 효과적인 혈당 관리가 가능하다.

또한 혈당관리 방법 중  ‘연속혈당측정 검사가 무엇인지’, ‘연속혈당측정 검사가 필요한 경우’에 대한 정보가 제공된다. 이후 검사 신청을 통해 캠페인에 참여하게 되면 임산부와 연결된 병원 혹은 안내 받은 인근 병원에서 검사를 받을 수 있다.

휴먼스케이프에서 운영하는 마미톡은 출시 2년 6개월 만에 누적 가입자 50만 명을 넘어선 국내 대표 임신·육아 플랫폼이다. 초음파 동영상 녹화 서비스로 시작해 커뮤니티, 커머스를 순차적으로 확장했다. 올해 초 배변·수면·수유 등 성장기록 관리 솔루션을 추가하며 육아 분야로 서비스 영역을 넓혔다. 이런 리텐션 확보 전략으로 월간 활성 이용자(MAU)가 23만 명에 달한다. 

대웅제약과 애보트(Abbott)사의 연속혈당측정기 프리스타일 리브레는 과거 하루 4회 이상 손가락 끝 채혈을 통해 혈당을 측정했던 방식과는 달리, 채혈 없이 부착만으로 혈당을 2주 내내 스마트폰으로 쉽게 관리가 가능하다. 식사나 수면 중에도 혈당을 자동으로 측정할 수 있어 혈당 조절에 매우 유용하고 식후 혈당을 눈으로 확인해 혈당 상승을 유발하는 음식을 스스로 조절할 수 있다.

연속혈당측정기를 활용해 임신성 당뇨병 환자 74명을 대상으로 진행된 연구에 따르면 자가혈당측정(손가락 채혈) 대비 스트레스가 적고(만족도 98.4%), 사용이 간편하며(만족도 93.7%), 통증이 적은(만족도 100%) 것으로 조사됐다.

장민후 휴먼스케이프 대표는 "임산부의 건강한 출산을 위협하는 임신성 당뇨 질환을 해결하기 위해 대웅제약, 한국애보트와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며 "마미톡은 국내 임신성 당뇨 관리를 시작으로 전 세계 임산부들의 임신, 육아 시기 건강 관리 솔루션으로 거듭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