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폐기물 매립 제로' 검증 획득
아모레퍼시픽, '폐기물 매립 제로' 검증 획득
  • 김정은 기자
  • 승인 2022.09.22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아모레퍼시픽

ㅣ데일리포스트=김정은 기자ㅣ아모레퍼시픽은 오산 뷰티파크가 국내 화장품 업계 최초로 폐기물 매립 제로 국제 검증을 획득했다고 22일 밝혔다.

전체 발생 폐기물량 4292톤 중 4043톤을 순환자원화해(재활용 전환율94%) 응용 안전 과학 분야 글로벌 리더 '유엘 솔루션스(UL Solutions)'사로부터 실버 등급을 받았다.

폐기물 매립 제로 검증은 사업장에서 배출하는 폐기물을 순환 자원화해 순환 경제를 구축한다는 개념을 바탕으로 한다. UL사의 평가 규격에 따라 사업장에서 발생하는 폐기물의 재활용 수준을 평가 및 검증, 재활용률에 따라 실버(90∼94%), 골드(95∼99%), 플래티넘(100%) 등급을 부여한다. 

아모레퍼시픽은 폐기물 자원화를 위한 환경운영지수를 자체 개발해 폐기물 배출 감량과 재활용률을 등의 목표를 관리한다. 사규에 따라 폐기물 수집 운반 및 처리 업체에 방문 정기평가를 실시해 협력업체가 적법한 규제에 따라서 폐기물 처리를 진행하는지 확인하는 등 폐기물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한 노력 등을 하고 있다. 

검증을 획득한 아모레 뷰티파크는 543㎡(164평)규모의 폐기물 재활용센터에서 생산활동 중 발생된 폐기물을 21종으로 분류하고, 12가지의 자원순환 방식으로 재활용한다. 또 사업장 폐기물 매립 제로화를 위해 지정폐기물로 소각하던 실험용 유리병을 세척해 유리로 재활용하기도 한다. 2021년부터는 기존에 매립하던 폐기물인 분진 폐기물 중 절반 이상을 아스팔트 등 도로공사의 기초 공사용 토사로 재활용하고 있으며, 임직원 대상의 '잔반 줄이기 캠페인'을 통해 1인당 잔반량을 전년 동기 대비 6% 절감하는 등 친환경 인식 향상에도 힘쓰고 있다.

앞으로도 아모레퍼시픽은 전 사업장의 폐기물 발생량을 줄이기 위한 인프라를 조성하고, 매립 또는 소각되는 폐기물을 재활용하는 방법을 연구하며 폐기물 관리 프로세스 개선 및 구성원 참여형 캠페인을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제품 개발과 사용에 따른 폐기물 등 기업활동 전 과정에서 자원이 순환할 수 있도록 지속가능한 공급망을 구축하고 폐기물에 의한 온실가스 간접배출량을 절감할 계획이다.

한편 이번 폐기물 매립 제로 검증은 아모레퍼시픽이 2021년 선언한 A MORE Beautiful Promise의 일환이다. 폐기물 최종 처분 단계인 매립으로 가는 생산 사업장의 폐기물을 '0'에 가깝게 줄여 순환 경제 구축에 주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