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중앙연구소-한양대, '껌 스트레스 완화 효과' 중간 결과 발표
롯데중앙연구소-한양대, '껌 스트레스 완화 효과' 중간 결과 발표
  • 김정은 기자
  • 승인 2022.10.07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롯데중앙연구소

ㅣ데일리포스트=김정은 기자ㅣ롯데중앙연구소는 지난 6일 열린 대한인간공학회 추계학술대회 감성공학 섹션에서 한양대학교 인체공학 연구실과의 공동 연구인 ‘뇌파 분석을 통한 껌 물성 별 스트레스 완화 효과 검증’의 중간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발표는 2030 학생 및 직장인 30명 중 12명(남성 10명, 여성 2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중간 연구 결과 다. 

뇌파(Electroencephalography, EEG)와 설문조사를 이용해 스트레스 유발 테스트 후 껌 저작 시 껌의 물성 3종(soft, medium, hard)에 따른 실험 참가자의 주관적인 감성 반응을 확인하는 방식으로 스트레스를 평가했다. 

뇌파 분석은 전두엽 6개 채널에서 Theta, Alpha, Beta, Beta/Alpha의 파라미터를 관찰하며 진행됐다. 현재까지 Beta/Alpha의 변화에서 soft와 medium 물성의 껌 저작 시 껌을 씹지 않았을 때보다 스트레스 감소 경향성이 관찰됐다.

껌 물성 별 선호도 차이에 따른 개인적 요소 또한 연구 중에 있으며 추후 진행될 연구에서는 실험 참가자 수를 늘리고 껌 물성 선호도에 따른 데이터 분류가 필요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추가적인 EEG 파라미터를 이용한 스트레스 지표 검증 등을 통해 최종 연구 결과를 국제 학술지에 투고할 예정입니다"(연구 관계자)

한편 롯데중앙연구소는 향후 껌뿐만 아니라 다양한 식품에 확대 적용해 식품 섭취에 따른 기능성 및 감정 변화를 객관적으로 분석하는 감성 객관화 연구를 발전시키고 이를 뉴로마케팅으로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