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TV광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 수상
포스코건설 TV광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 수상
  • 김정은 기자
  • 승인 2022.12.01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샵 광고 2편 모두 수상…2차 광고 장관상, 1차 광고 특별상 수상
유튜브 '포스코건설 체조선수단'은 영상물 부문 최우수상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포스코건설

ㅣ데일리포스트=김정은 기자ㅣ포스코건설 TV 광고가 `2022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 대상’ 시상식에서 광고 · 공익캠페인 부문 최우수상인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올해로 32년째를 맞은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 대상`은 한국사보협회가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 고용노동부, 언론진흥재단 등이 후원하는 시상식이다. 기업 및 공공기관 등에서 매년 제작된 우수한 커뮤니케이션 제작물을 공모해 시상 해오고 있다. 

포스코건설은 `우리 집엔 자연이 삽니다` 주제로 한 광고가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더샵에 산다는 건 지구의 내일까지 생각한다는 것`을 주제로 한 광고가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장상을 수상했다.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받은 더샵 CF `우리 집엔 자연이 삽니다` 편은 포스코건설이 그린라이프 위드 더샵(GREEN LIFE WITH THE SHARP) 컨셉으로 제작한 광고로 포스코건설이 개발한 신평면인 `바이오필릭테라스`를 소개하고 있다. 

‘특별상’을 수상한 `더샵에 산다는 건 지구의 내일까지 생각한다는 것` 편은 포스코건설이 개발한 다양한 친환경 주거 공간을 입주민들이 즐기는 모습을 스토리텔링 형식으로 구현했다. 

포스코건설은 이번 공모에서 11년 만에 새롭게 선보인 두 편의 더샵 광고 모두 수상하면서 친환경 주거문화를 선도하는 건설사로 이미지를 확고히 다지는 한편, 차별화된 더샵 상품으로 고객에게 각인되어 브랜드 인지도가 한층 상승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